Skip to content

Extra Form
등록일 2016-02-03
출판사 나무옆의자
저자 규영
판형 기타


나무옆의자.jpg


책 소개

이것은 퇴사 장인과 소개팅 만렙의 동거 이야기


규영의 『백 번의 소개팅과 다섯 번의 퇴사』는 한집에 사는 우영과 구월 두 여자의 이야기이다. 퇴사 경력이 다섯 번인 데다 현재도 퇴사 준비로 뫼비우스의 띠를 꼬고 있는 우영과, 외모는 준수한 편이지만 썸 타는 남자마다 잠수 테크를 타버리는 소개팅 경력 100회 이상의 무(無)매력 여왕 구월. 시행착오로 가득한 20대를 지나 들어선 30대, 그러나 여전히 우왕좌왕하며 결국은 해답을 찾을 듯 말 듯 깨달음의 경계만 아슬아슬 타는 중인 이들의 자취집으로 독자를 초대한다.


『백 번의 소개팅과 다섯 번의 퇴사』는 디자인을 전공하고 디자이너가 될 줄 알았으나 마케터가 돼버린 규영이 퇴사한 지 열흘 만에 완성한, 전업 작가로서의 첫 작품이다. 우영, 구월과 같은 또래인 작가가 만들어 낸 소소하고 리얼한 두 여자의 일상에 푹 빠져 지내다 보면 동병상련을 느끼는 여성 독자는 물론 남성 독자들까지도 어느새 따스한 치유의 기적을 체험하게 될 것이다.


책 내용

만나기만 하면 연애와 업무에 대해 수다를 떠는 이유는,

그 두 가지를 무엇보다 잘하고 싶기 때문이지


그녀의 이름은 우영, 소설가를 꿈꾸는 여인. 30대의 문턱을 넘어선 나이. 퇴사 경력이 다섯 번이지만 이제는, 정말로, 마지막이라고 다짐하는 퇴사를 다시 한 번 준비 중. 소설을 쓸 시간이 없다는 것도 이유지만 전 남친과 그의 새 여친을 직장에서 자꾸만 맞닥뜨리는 것도 지긋지긋해 사표를 내고 좋아하는 글쓰기나 하면서 살 작정이다. 하지만 만만치 않은 현실에 고민할 수밖에 없고 2년이나 함께한 동료에게 말을 꺼내기도 여간 쉬운 일이 아니다.


그리고 그녀와 함께 살고 있는 또 다른 여인. 우영의 동거녀 구월. 백 번도 넘게 소개팅을 했지만 서른 넘도록 남자의 자취방에 놀러 간 적도 없고 남자와 여행을 떠난 적도 없으며 아예 잠자리 경험이 없는 순결의 여왕. 얼굴은 참해 남자에게 인기는 많으나 일단 사귀기 시작하면 차밍 포인트라곤 눈을 씻고 찾아봐도 발굴이 불가능한 무매력 덩어리인 데다 큐피드의 기운까지 충만해 결별남들의 결혼 성사율만 높여주는 연애계의 월드비전, 유니세프 같은 존재. 현재 썸남과의 분위기는 좋은 편이지만 또 잠수 타버리는 건 아닌가 싶어 어째 불안하다.


20대엔 벼랑 끝으로만 보였던 서른을 지나 어느덧 공중부양의 도보를 이어가는 중인 두 여인. 이들의 앞날은 과연 밝은 걸까?

    “어쩌면 평생 혼자일 수도, 어쩌면 평생 가난할 수도 있지.

하지만 일단은 최선을 다하는 거야. 그게 어른이라고 생각해.”



 서른이 넘으면 사랑과 일이 안정될 줄 알았다.

하지만 깨달았다. 나이와 안정은 별개라는 걸.


산뜻하고 따뜻한 분위기의 삽화가 들어간 이 짧은 소설은 아기자기한 분위기로 보이지만 또래의 젊은이들이 이상과 현실의 사이에서 방황하며 느낄 법한 일과 사랑에의 고민과 불안을 예리하게 포착, 두 명의 여주인공을 통해 형상화한 현실 반영의 세태 소설로 읽히기도 한다.


하지만 소설은 주제를 무겁게 풀어나가며 비판적으로 접근하는 방식을 취하지 않는다. 보는 사람의 얼굴에 절로 흐뭇한 웃음을 띠게 만드는 두 여인의 소소한 일상을 톡톡 튀는 대사와 재치 넘치는 묘사로 마치 중계하듯 생생히 들려줄 따름이다. 그럼으로써 독자로 하여금 그들의 삶에 자연스럽게 동참하게 만들고, 이를 통해 나도 모르는 사이 마음 한구석에 따뜻한 온기를 품게 한다. 충고나 격려 없이 상처를 보듬고 위로해주는, 오랜 친구 같은 소설이다. 부디 일과 사랑에 지친 이 시대의 많은 청춘들이 이 짧은 이야기와 그림을 통해 마음의 여유를 회복했으면 하는 것이 작가 규영의 바람일 것이다.


『백 번의 소개팅과 다섯 번의 퇴사』를 쓰는 내내 우영이, 구월이와 유쾌하게 노는 기분이었다. 독자님들께도 그 유쾌함을 드리고 싶다. 일과 사랑에 지친 분들이 이 책을 읽으면서 잠시라도 웃을 수 있기를. 모두의 일과 사랑이 술술 풀리기를 기도한다. - 작가의 말 중에서








Title
  1. 21세기 교육과 민주주의

    Category인문 등록일2016-04-04 출판사살림터
    Read More
  2. 지도로 읽는다 미스터리 세계사

    Category역사/문화 등록일2014-04-04 출판사이다미디어
    Read More
  3. 나를 치유하는 여행

    Category시/에세이 등록일2016-03-18 출판사나무옆의자
    Read More
  4. 전설의 한자_이천년 전 한자이야기

    Category교양 등록일2016-03-17 출판사도서출판 글
    Read More
  5. 36시간의 한국사 여행 2

    Category역사/문화 등록일2016-03-10 출판사노느매기
    Read More
  6. 백 번의 소개팅과 다섯 번의 퇴사

    Category소설 등록일2016-02-03 출판사나무옆의자
    Read More
  7. 교사는 무엇으로 사는가

    Category교육 등록일2016-01-26 출판사살림터
    Read More
  8. 지도로 읽는다! 중국 도감

    Category인문 등록일2016-01-26 출판사이다미디어
    Read More
  9. 황금부적

    Category소설 등록일2016-01-19 출판사나무옆의자
    Read More
  10. 모던 마리아 못된 마돈나

    Category소설 등록일2016-01-08 출판사나무옆의자
    Read More
  11. 안전경영, 1%의 실수는 100%의 실패다

    Category경제/경영 등록일2015-12-21 출판사이다미디어
    Read More
  12. 고양이를 사랑하는 법

    Category소설 등록일2015-12-11 출판사나무옆의자
    Read More
  13. 사랑해 미안해 고마워

    Category시/에세이 등록일2015-11-24 출판사지식인하우스
    Read More
  14. 구두의 거리

    Category유아/아동 등록일2015-10-07 출판사북베베 Bookbébé
    Read More
  15. 운, 준비하는 미래

    Category자기계발 등록일2015-09-10 출판사이다미디어
    Read More
  16. 티마스터 티의 역사 테루아 티테이스팅

    Category여행/취미/실용 등록일2015-09-10 출판사한국티소믈리에연구원
    Read More
  17. 맛있는 쌀밥 묵자

    Category유아/아동 등록일2015-05-07 출판사고인돌
    Read More
  18. 광화문역에는 좀비가 산다

    Category정치/사회 등록일2015-04-10 출판사스틱
    Read More
  19. 세상 구경 가는 날

    Category유아/아동 등록일2014-11-17 출판사북베베
    Read More
  20. 사과야! 고마워

    Category유아/아동 등록일2014-09-11 출판사북베베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90 Next ›
/ 9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우)121-843 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36-4 북피알미디어 TEL : 02) 338-2185 FAX : 02) 6280-1849

Copyright © 2013 BookPR Media. All rights reserved. | BookPRMedia.com은 Chrome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